연재코로나193199화

경주, 중고생 포함 코로나19 확진자 3명 발생

10대 학생 2명이 확진... 학교 교직원과 학생 상대로 전수검사 실시

등록 2020.09.18 17:34수정 2020.09.18 17:39
2
원고료로 응원
 

경주시 자료사진 ⓒ 한정환

 
경주시는 18일 코로나19 확진자 3명이 또 발생했다고 밝혔다. 확진자 3명은 용강동에 거주하는 50대 남성(78번) 과 현곡면·황성동에 거주하는 10대 학생 2명(79번, 80번)이다.
  
확진자 3명 중 2명은 중학교와 고등학교에 다니는 10대 학생들로 코로나19 진단 검사 결과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다. 현재까지 학생들의 감염경로는 파악되지 않고 있다. 지금까지 고령층 위주로 확진 판정을 받았던 경주에서 중·고생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그 어느 때보다 상황를 심각하게 보고 있다. 시 방역당국은 해당 학생들이 다니는 학교 교직원과 고3 학생 198명에 대해 전수검사를 완료한 상태이다.

경주는 지난 11일 칠곡 장뇌삼 사업설명회에 다녀온 67번 확진자 이후, 12일 하루만 빼고 연일 확진자가 계속 발생하고 있다. 대구시 통계로 잡힌 3번 확진자 1명을 제외하면 18일 현재 모두 79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경주는 최근 3일 동안 10명의 확진자가 연일 발생하여 지역의 긴장감이 더 높아지고 있다.

시 방역당국에서는 이들 확진자에 대해 계속 역학조사 중이며, 이동 동선이 확인되는 데로 신속히 경주시 홈페이지와 SNS에 공지하겠다고 밝혔다.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차 한 잔의 여유를 즐기며 발길 닿은 곳의 풍경과 소소한 일상을 가슴에 담아 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아파트 어떻게 지어지는지 알면 놀랍니다
  2. 2 서울시, "10인 이상 집회 금지" 24일부터 사실상 3단계 실시
  3. 3 [속보] 대검 감찰부, '판사 불법사찰' 의혹 대검 압수수색
  4. 4 노골적 감찰 불응, 윤석열 발등 찍을라
  5. 5 검찰 기자단, 참으로 기이한 집단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