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경남] 부산 감염 전파에 해외유입, 코로나19 확진 3명 발생

'부산 170번' 접촉자, 프랑스 국적자, 우즈베키스탄 체류자... 누적 163명

등록 2020.08.05 10:00수정 2020.08.05 10:02
0
원고료로 응원
경남 지역에 코로나19 확진자 3명이 새로 발생했다.

5일 오전 경남도에 따르면 4일 오후 이후 3명이 발생했다. 내국인 2명과 외국인 1명이고, (추정)감염경로를 보면 1명은 부산 확진자 접촉이고 2명은 해외유입 사례다.

'경남 164번' 확진자는 김해에 거주하는 50대 남성의 내국인이다. 이 확진자는 '부산 170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추정되고, 무증상에 기저질환은 없다.

'경남 165번' 확진자는 거제에 거주하는 30대 여성으로, 프랑스 국적자다. 이 확진자는 지난 6월부터 프랑스에 체류하다 8월 1일 입국했고, 기저질환은 없다.

'경남 166번' 확진자는 양산에 거주하는 50대 남성의 내국인이다. 이 확진자는 7월 13일부터 8월 4일까지 우즈베키스탄에 체류하다 입국했고, 무증상에 기저질환은 없다.

신규 확진자들은 마산의료원에 입원했거나 이송 예정이다.

8월 들어 경남에는 총 7명의 확진자가 발생했고, 1명을 제외한 나머지 모두 해외유입 사례다.

현재까지 경남지역 누적 확진자는 163명이고, 12명이 입원해 있으며 151명이 완치퇴원이다.
 
a

경상남도청 전경. ⓒ 이희훈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추미애 아들 의혹', 결국 이럴 줄 알았다
  2. 2 제주 함덕해수욕장에서 바다거북 1830마리를 구했습니다
  3. 3 "'우린 할 만큼 했다, 됐죠?' 이 말에 세월호 6년 무너진다"
  4. 4 "4월 사건 당사자들이 서울시에 알리지 않기로 했다, 내가 확인"
  5. 5 정형돈도 놀란 ADHD 금쪽이... 오은영 생각은 달랐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