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이슈/연재

연재 

안치용의 영화적 사유

안치용의 영화적 사유
영화는 항상 '영화 너머'에서 상영된다. 인문적 성찰과 라디칼 정치의 복원.
연재기자정보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