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IN, HYANG SIK

10만인클럽아이콘

SHIN, HYANG SIK(shin1) 기자

글쓰기를 활용한 의사소통교육(커뮤니케이션 교육)을 연구하는 논리적 글쓰기 전문가다. 스포츠조선 등에서 10여 년 간 신문기자로 뛰었고 한국문장교육학회 회원으로도 활동했다. 현재는 프리랜서 기자로 일하면서 학생들에게 '논리적 글쓰기'를 지도하고 있다.‘신문 글의 구성과 단락 전개에 관한 연구’란 논문으로 연세대에서 석사학위를 수여했다. 필명은 신우성.

내가 구독중인 사람

구독중인 사람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