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리

해리(hhwang94) 기자

가까이서 보다 놓쳐버린 것들, 그들의 재해석을 쓰고 싶습니다. 94년생, 밀레니얼 세대의 시선으로 바라본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