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란

김혜란(hfree2821) 기자

나고 자란 경남에서 전문방송인으로 30년 넘게 활동하고 있습니다. 소통과 치유관련방송과 강의, 글쓰는 일이 좋습니다. 지역사회의 가치있는 일을 나 자신과 이웃들이 제대로 인식하게 하는 일에 관심이 많고 되도록 다양한 방법으로 노력하려 합니다. 남은 생, 소통관련 독립연구자로 살아볼 참입니다.

댓글

소셜댓글 도입(2013.7.29 16:30) 이후 오마이뉴스 아이디로 로그인해서 남긴 소셜댓글만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 소셜 계정을 이용해 남긴 댓글은 라이브리 사이트의 마이페이지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